코로나 방지용 팔찌 - 얼굴을 만질때 경고음을 날려주는 Immutouch

2020. 3. 10. 18:20정보,뉴스

코로나에 걸리지 않으려면  얼굴을 만지지 않아야 한다고 합니다.  바이러스가 엘리베이터 버튼이나 문 손잡이 같은 곳에서 손을 통해 여러분 호흡기로 옮아가기 때문입니다.

이미 다른 종류의  손목 밴드를 개발했었던 Slightly Robot이라는 스타트업 회사가 ,  이번에 얼굴에 닿으면 진동하는 손목 밴드인 Immutouch를 새로 내놓았습니다. Immutouch는 초당 10회 손의 움직임을 감지해서  눈, 코 또는 입을 만지거나 가까이 하면 윙윙거리는 소리를 냅니다. 



Immutouch의 목표는 파블로프의 반응을 이용하여 얼굴을 만지고 싶은 충동을 느낄 때, 윙윙거리는 부정적인 피드백을 통해  긁고 싶은 욕구를 무시하도록 하는데에 있습니다.

"COVID-19 퇴치를 위해 모든 사람들이 크든 작든 자신의 역할을 해야 합니다,"라고 Slightly Robot의 공동 설립자인 Matthew Toles는 말합니다. "우리 세 사람은 우연히 이 과제를 해결할 수 있는 여건을 잘 갖추고 있었고, 그것을 위해 노력하는 것이 우리의 의무라고 느꼈습니다."

Immutouch 손목밴드는  개당 50달러에 판매를 시작했습니다. 얼굴을 만질 확률이 높은  손에 차거나, 팔마다 하나씩 차서 억제력을 극대화할 수도 있습니다.

"우리는 이 일로 돈을 벌려는 것이 아닙니다. 우리는 재료 비용, 제조, 조립 및 취급 비용을 고려하여 각 제품을 거의 원가에 판매하고 있습니다”라고 공동 설립자 Justin Ith는 주장합니다. 투자자들에게 수익을 창출하는 벤처 투자 신생 기업과는 달리 Slightly Robot 은 2016 년 워싱턴 대학의 작은 보조금을 통해 자금을 조달 한 후 부트스트랩된 회사입니다.

 

“ 우리는 신속하게 할 수 있다는 것을 알았 기 때문에 Immutouch를 만들었습니다. 우리는 모두 시애틀에 살고 있으며 지역 사회가 깊은 우려와 두려움에 빠져있는것을 보았습니다”라고 공동설립자 Justin Ith가 말합니다.

 "아버지는 면역억제제를 먹어야 하는 자가면역질환이 있어서  우리 가족 주변의 공동체를 깨끗하고 안전하게 유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아마도 애플과 같은 기존 스마트워치 회사에서  이미 많이 보급된 하드웨어를 이용하여 스스로 훈련 할 수 있도록 저렴하거나 무료 인 앱을 개발할 수도 있습니다. 그때까지  Immutouch가 초기 견인력을 얻을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합니다.

1 2 3 4 5 6 7 8 9 10 ··· 85